일상도 저렇게 아름다울 있을까.

아침에 일어나 간단히 밥을 먹고 집을 나서 

이웃과 인사하며 산책하고 

언제나 그래 왔던 것처럼 

여유 있고 편안하게 

흔들의자에 누어 앉아 신문을 읽 

친구를 맞이하는 그런 아름다운 일상이

내게 오기를 소원한다.


6 17 2015 수요일 

7 14 2015 화요일


'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11월 14일 2015년  (0) 2015.12.13
11월 12월 2015년  (0) 2015.12.13
6~7월 2015년  (0) 2015.12.10
10월 13일 2015년  (0) 2015.12.08
9월 21일 2015년  (0) 2015.12.08
3월 31일 2015년  (0) 2015.12.08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