돌아오는 길

화월선


왜 그런 걸까.

왔던 길보다 돌아오는 길이

언제나 더 먼 까닭은. 


아마 그건 한참을 서성이다

미처 돌아오지 못한 

내 맘 때문이리라.



3월 17일 2018년

토요일 오전 8시

화월선.

'화월선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하늘이시여 2  (0) 2018.04.01
돌아오는 길  (0) 2018.03.17
미움, 슬픔  (0) 2018.02.27
첫눈을 보고  (0) 2018.02.25
두근두근  (0) 2018.02.17
스민다, 사랑일까  (0) 2018.02.17

+ Recent posts